1381715031UG49hfSR

[캠페인] 한 그루 나무심기

앙흐벌드 아저씨와 6식구는 5,000여 마리의 가축을 키우면서 유목생활을 했습니다. 2009년 겨울, 몰아닥친 갑작스런 한파는 양 40여 마리만을 남기고 희망까지도 모두 가져가버렸습니다. 생계를 위해 도시 빈민가에 살면서 여러 가지 일을 했지만 지금은 나무를 심으며 숲을 만드는 일을 하고 있습니다. “임업 관리 기술도 배우고 소득도 얻을 수 있는 희망이 생겨 참 다행입니다.”

몽골 국토의 91%가 사막화 진행 중

한반도 국토의 약 7배에 달하는 몽골은 현재 기후변화로 인해 총 면적의 91%에서 사막화가 진행되고 있습니다. 2007년 몽골 정부 조사에 따르면 최근 10년간 1,166개의 호수와 연못, 887개의 강, 2,096개의 시내가 사라졌고 식물종의 3/4이 멸종되었습니다. 

몽골에서 심는 나무 한 그루는 ‘희망’

푸른아시아는 몽골 사막화 지역에서 실업자가 된 지역 주민들과 함께 나무를 심습니다. 사막화 방지를 위해 모래와 바람을 막아 주는 방풍 나무 뿐 아니라 소득원이 되는 과일나무 ‘차차르간’과 ‘우흐린누드’도 함께 심고 있습니다. 한때 실업자였던 주민들은 나무를 심고 관리하면서 임업 기술을 터득하고 과일나무를 통한 소득으로 희망을 갖고 자신감을 되찾고 있습니다.

당신의 후원금 만원으로?

☺몽골 사막화 지역에 나무를 심어

☺말라가는 강과 호수도 돌아오게 하고

사막화황사도 멎게 하여 

☺지역 주민들이 쾌적한 환경에서 생활할 수 있게 하고

☺일자리제공과 소득 창출을 통해 주민들의 어깨를 들썩 들썩, 절로 춤을 추게 합니다.

여러분의 관심으로 주민들이 생태복원경제적 자립이 동시에 가능한 좀 특별하게 살아가는 기회를 제공할 수 있습니다. 

나무 한 그루를 선물해주세요